:: 세상의 중심 ::



KAIST ICU2009. 3. 1. 부터 통합되었다.

표면적으로는 완전하게 통합되었지만, 아직 등록금과 학사 관련 문제에서 조율해야 될 부분이 좀 있어 보인다.

처음에는 ICU가 KAIST에 통합하는 것에 대해 긍정적이었으나,

3월 1일, 막상 ICU (현재는 KAIST-ICC)에 KAIST 깃발이 걸린 것을 보니 마음 한켠에 씁쓸함을 감출 수 없었다.

겉으로 보기에는 KAIST가 인지도도 있고 훌륭한 학교이기는 하지만 네트워크 분야에서는 ICU를 따라올만한 곳은 없었다고 생각하다.

요즘 기존 몇몇 KAIST 학생들이 통합때문에 질이 떨어졌다고 말도 안되는 소리를 하지만 추후 각 분야에서 실력이 이 말이 틀렸다는 것을 증명해 줄 것이다.

물론 좋은 학교에 다닌다는 것에 대한 자부심도 좋지만, 그것이 자만이 되어서는 안될 것이다.

어딜 가든 정작 중요한 건 본인의 실력이다.

학교가 내 실력을 결정지어주는 것도 아니고, 결국 자신의 실력은 자신이 만들어 가는 것임을 잊지 않았으면 좋겠다.

Posted by bsh Trackback 0 Comment 2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 댓글주소 수정/삭제 댓글쓰기 Favicon of http://www.sayong.kr BlogIcon SaYong 2009.03.15 00:25 신고

    암튼 걱정거리가 해소되서 다행이얌!!